• 일반기술자료
  •  > 5-STAR 인증 > 
  • HOME
  • 제목 신축 공동주택 에너지절감률, ‘패시브하우스’ 수준으로 강화 2016.12.23 (422Hit)

    이번에는 공동주택이지만,
    조만간 공동주택 외에 대한 에너지설계기준도 나오지 않을까 생각됩니다.

    단열기준도 강화되었지만,
    중부지역이 중부1과 중부2로 나뉘어졌다는게 변화된 부분인 것 같습니다.

    미리 대비하시라고 자료 올려드립니다^^

   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    국토교통부(장관 강호인)는 국가 온실가스 감축 및 국민 주거비 경감을 위하여 신축 공동주택의 에너지 의무절감률을 상향 조정(30~40% → 50~60%)하겠다는 내용을 주로 하는 「에너지절약형 친환경주택의 건설기준」 개정안을 20일간(‘16.11.17~12.6) 행정예고를 한다.

    ‘25년 제로에너지주택 공급 의무화를 목표로 사업계획승인 대상인 신축 공동주택은 에너지 의무절감률을 단계적*으로 강화해왔다.

    * 녹색건축물 활성화 방안(`09.11.): '09(15%) → '10(20%) → '12(30%) → '17(60%) → '25(100%)
   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    ① 친환경 주택의 에너지 의무절감률 강화
    전용면적 60㎡ 초과는 60% 이상(현 40%), 전용면적 60㎡ 이하는 50% 이상(현 30%)으로 에너지 설계기준이 강화된다.

    벽체, 창, 문, 최상층 거실지붕 및 최하층 거실바닥 등의 단열을 강화하여 에너지성능이 독일 패시브하우스* 수준으로 향상된다.

    * 기밀성과 단열성을 강화하고 태양광과 같은 자연에너지를 적극 활용하여, 최소한의 냉난방으로 적절한 실내온도를 유지할 수 있게 설계된 주택

    환기에너지 추가, 고효율조명제도 폐지 등에 따른 평가방식 개선을 위하여 새로운 설계기준이 추가된다.

    환기에너지 추가로 침기율*을 도입하고, 고효율조명제도 폐지에 따라 조명밀도**를 도입하여 LED조명의 사용을 유도할 계획이다.

    * 50Pa의 압력이 작용하는 경우 건물 틈새를 통해 이뤄지는 완전환기횟수
    ** 세대내 거주공간에 설치하는 조명기구 용량의 합을 전용면적으로 나눈 값

   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    ② 공동주택 에너지절감률 평가방법 개선
    실제 기후에 맞게 에너지 설계기준이 적용될 수 있도록 최신 기상데이터를 반영하여 평가지역을 3개에서 4개로 조정*하였다.

    * (기존) 중부, 남부, 제주 → (개정) 중부1, 중부2, 남부, 제주
    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    이번 행정예고가 시행되는 개정안은 관계부처 협의, 규제 심사 등 후속 절차를 거쳐, 2016년 12월 공포 후, 2017년 6월부터 시행될 계획이다.

    이전글 [워크샵자료] 목조건축 내진보강 구조기술 워크샵
    다음글 소규모 건축공사의 부실 시공 방지 방안